즉석 타투 프린터 <프링커>

0

내가 디자인한 타투를 직접 인쇄할 수 있는 시대가 열렸다. 한국의 스타트업인 스케치온의 프링커는 즉석 타투 프린터이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앱과 연동되어 내장된 디자인을 선택할 수도 있고 스케치앱을 사용, 직접 그리거나 디자인할 수도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5개의 잉크를 사용 5색 컬러를 인쇄할 수 있으며 화장품 원료 등급의 방수 잉크로 만들어져 물에 젖어도 지워지지 않는다고 한다. 물론 이 타투는 비영구적이다. 한번 프린트하면 3일 동안 유지되는데 지우고 싶을 때는 비누로 씻으면 간단히 지워진다고.

현재는 B2B용으로만 판매되고 있는데, 올해 연말 일반 소비자에게도 판매될 예정이라고 한다.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테크놀로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