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독일에서 죽은 다른 백조를 애도하려고 고속철로 옆에 내려앉아 열차 수십 대를 지연시킨 백조가 화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28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닷새 전인 지난 23일 독일 중부 푸다탈시에서 독일판 KTX인 ICE 선로 옆에 백조가 자리를 잡고 앉아 카셀에서 괴팅겐으로 가는 열차 23대가 50분간 지연됐다고 한다.

백조가 앉은 곳은 다름아닌 다른 백조가 철로 위 전선에 걸려 목숨을 잃은 곳 아래였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이후 소방과 경찰이 출동해 전선에 걸려있던 백조의 사체를 치우고 선로에 앉아있던 백조를 잡아 인근 풀다 강에 풀어줬다.

전문가들은 “백조가 자신의 짝이 죽은 곳 근처에 머물면서 기리는 모습은 드물지 않다”고 공감을 표시했다고.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