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 낳은 새끼들을 동물보호소에서 다시 만난 엄마 고양이

0

동물보호단체에 구출된 후 남겨진 새끼들과 다시 만나 안도하고 기뻐하는 엄마 길냥이의 영상이 보는 사람의 마음을 따뜻하게 하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투들스라는 이름의 이 길냥이는 미국 메릴랜드 주 앤 아룬델 카운티의 이동식 주택 단지에서 구조되었다.

길멍이와 사투를 벌인 후 상처를 입고 도움을 요청하듯 울어대자 신고를 받은 앤 아룬델 카운티의 동물관리센터(Anne Arundel County Animal Care & Control)의 직원 민디 브로카토가 출동해 구조한 것.

센터에 도착한 투들스를 본 직원들은 투들스가 최근 출산했음을 직감했다. 그래서 이번에는 투들스의 새끼들을 찾는 작업이 시작되었다.

결국 민디와 직원들은 한 트레일러 아래에 웅크리고 있던 5명의 아기 고양이들을 찾아내는데 성공했다. 이렇게해서 생후 2주 미만의 아기들은 잃었던 엄마와 감동의 해후를 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그날밤 투들스와 아기들은 안전한 동물보호소로 옮겨졌다. 하지만 투들스는 왠지 이곳에서도 안절부절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며칠 후 새끼들이 발견된 트레일러 아래의 후미진 곳에서 엄마를 찾아 울어대는 6번째 새끼 고양이가 발견되었다.

퍼시라는 이름이 지어진 이 마지막 새끼 고양이는 보호소에 오자마자 사료에 ‘점프’를 했고 엄마 투들스도 이젠 마음이 놓이는지 안정을 찾았다고 한다.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