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전 잃어버린 개와 감동의 해후를 한 남자

0

조지아의 수도 트빌리시에 거주하는 죠르기 베레지아니는 3년 전 아끼는 개 조르게를 잃어버렸다.

지난 3년 동안 그는 하루도 빼놓지 않고 거리를 돌고 전단을 붙이고 이웃들에게 관심을 갖고 봐달라는 당부를 해가며 애타게 조르게를 찾아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그러던 어느날 거리 업무 구역에서 일을 하는 직원들이 베레지아니의 사연을 듣게 되었고 구역 내에서 자주 보이던 길거리 개가 조르게의 인상 착의와 일치한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하지만 이 개에는 시청이 발부한 길거리 개임을 알리는 태그가 붙어 있었고 그 때문에 포기할 뻔했던 그들은 그래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베레지아니에게 연락을 해봤다고 한다.

연락을 받고 한걸음에 달려와 가로수 아래에 힘없이 업드려 있는 개를 발견하고 떨리는 목소리로 “너 조르게니?”라고 말을 건네는 베레지아니.

그 순간 미친듯이 달려와 반갑고도 서러운 울음을 토해내는 조르게…그들 사이에는 더 이상의 확인도, 그 어떤 인증도 필요없어 보인다.

Photo Credit: Giorgi Berejiani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정말 기쁩니다. 조르게가 그렇게 행복해 하는 것도 처음 봤구요.

조르게가 어떻게 거친 길거리 삶을 3년이나 견뎌왔는지는 아무도 모른다.

주인을 보고도 놀라기 보다는 마치 “왜 이제야 왔어요?”라고 하는 듯 서러워하는 조르게의 반응을 보면 아마도 그를 지탱했던 것은 언젠가 주인이 찾으러 올 것이라는 희망이 아니었을까?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