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의 예비엄마 22명이 펼치는 플래시몹

0

이 영상은 대만의 중앙역에서 펼쳐진 플래시몹으로 22명의 예비엄마들이 루이스 폰지의 <Despacito>에 맞추어 흥겨운 군무를 보인다.

이 플래시몹은 대만의 방송 진행자인 자넷 셰(謝怡芬)가 주도한 것으로 임신한 여성들도 평상시처럼 일을 하고 운동을 하며 활발한 활동을 하기를 응원하기 위해서 기획했다고.

Facebook / Janet Hsieh

ADVERTISEMENT

ADVERTISEMENT

건강한 예비엄마들의 에너지 넘치는 댄스를 보며 임신과 출산에 대한 막연한 공포로 심하면 우울증까지 겪는 예비엄마들과 산모들이 힘을 내기를 기원한다.

한편 그녀는 아들을 무사히 출산, 행복한 엄마로서 가사와 일 두가지를 모두 즐기고 있다고 한다.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