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누라가 하라는대로 했는데…울렸다 웃기는 이마트 광고

0

소소한 일상 속에서 느끼는 작은 행복…마트에 간 젊은 부부는 경제적인 문제로 말다툼을 한다.

하지만 갈등은 오래가지 않고 주어진 작은 행복에 감사하면서 살자며 훈훈하게 마무리 되는가 했더니…결국 폭소 터지는 대반전!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여주인공 역의 이채은은 지난 2005년 영화 ‘빨간나비’를 통해 연예계에 입문한 독립영화계에서 잔뼈가 굵은 배우다.

지금까지 찍은 독립영화만 수십 편이 넘는다. 최근 몇 년 동안에는 독립영화 외에도 ‘찌라시’, ‘오피스’ 등 상업영화와 ‘프로듀사’, ‘낭만닥터 김사부’ 등 드라마를 통해서도 점차 대중적인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특히 삼성전자가 제작한 웹드라마 <오구실> 시리즈에서 톡톡 튀는 매력으로 30대 여성들의 큰 공감을 얻으며 인기몰이를 한 바 있다.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